Goddess Office3

shunei.egloos.com




스타라이트 스테이지 스페셜 커뮤 - 생존본능 발큐리아 ED



소녀들의 정원

[LIVE 후]
후미카 : ...하아.
미나미 : 꿈만 같았던 무대가 끝나버렸네요.
후미카 : ...전, 발큐리아가 되었던 걸까요. 그저 고양의 소용돌이에 휘말렸을 뿐인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듭니다만.
아리스 : 후미카씨도 미나미씨도 아름다웠어요. 발큐리아처럼, 팬들을 이끄는 듯 보였는걸요.
후미카 : 아리스...
미나미 : 고마워. 후훗. 아리스도 멋졌어.
아리스 : 정말로...요?
아이코 : 팬들이 굉장히 기쁜 얼굴이었는 걸요. 멋진 아리스에게 빠져버린게 아닐까나?
유미 : 응. 정말 즐거운 무대였어. 쿨하고 멋지게, 모두에게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수 있었어.
아리스 : 쿨한 일면은 평소의 저이지만요... 하지만, 그러네요. 팬들에게 증명해보인 것 같아요.
            증명했다면, 좋겠는데...
미나미 : 응. 다들, 오늘은 충실감을 느끼며 잠잘 수 있겠어. 자, 회장에서 나가죠.

-회장 밖-
아이코 : 왠지, 벌써 끝났다고 생각하니 허전하네요. 좀 더 모두랑 얘기하고 싶었는데.
유미 : 그러게. 레코딩에 레슨, 촬영이랑 본방... 제법 함께 지낸 것 같지만, 아직 부족한 것
         같아.
후미카 : ...확실히, 아이코씨나 유미씨와 얘기를 나눌 기회는 적었군요. 이번 기회를 통해 가
            까워졌다고는 생각하지만, 이걸로 끝이라는 건 아쉬움이 남아요.
아리스 : 저도... 그래요.
미나미 : 그건 알지만, 이걸로 관계가 끝나는 것도 아닌걸. 우리들의 노래는 남을 테고, 또 함
            께 부를 기회가 올지도 모르는 거잖니. 그러니까 이게 시작이라고 생각하고, 내일부
            터 또 열심히 하자.
아이코 : 네! 그럴게요.
유미 : 맞아!
후미카 : ...역시 미나미씨는 눈이 부시네요. 우리 유닛트를 선도하는 발큐리아에 어울려요.
미나미 : 에엣, 딱히 의식해서 그러는 건 아닌데...
아리스 : 타고난 리더성이 있다는 건 굉장한 일이에요. 저도 갖고 싶은데. 어떻게 하면 그렇게
            될 수 있나요?
미나미 : 자, 자연스레 이렇게 된거라서...
아이코 : 후훗. 아리스, 자연스러운게 제일 좋은 거예요.
유미 : 응, 응. 꽃도 들에 피어있는 모습이 제일 예쁘잖아?
아리스 : 그런...가요. 그러네요. 발돋움을 해도 여러분께는 못 당할 테니, 무리는 하지 않도록
            할게요.
후미카 : ...그것이 순수하고 고결한 아리스 본래의 모습인 거예요.
아리스 : ...에헤헤.
미나미 : 같이 버스 타고 돌아갑시다.
아이코&유미 네에- / 네.

며칠 후-
후미카 : 뒷풀이라는 건... 공원에서 하는 건가요.
유미 : 공원에서라니, 드문 일이네. 그치만 여기가 아니면 안된대.
후미카 : ...유미씨의 선택이 아니었군요?
미나미 : 아니야. 그치, 아이코?
아이코 : 네. 아리스랑 얘기 하다가, 꼭 토끼풀이 있는 곳이 좋다고 해서요.
유미 : 그렇구나. 지난번의 초원은 좀 멀었으니까. 근데 왜 공원에서...?
후미카 : ...일이 아닌데도 태양 아래에 있으니, 왠지 안정이 안되는 기분이에요.
아이코 : 후훗. 곧 올 테니까, 잠시만 기다려주세요.
유미 : 그러고 보니, 아리스는...?
미나미 : 응, 그 아리스가 마침 왔네. 아리스, 여기야!
아리스 : ...아, 기다리게 해서 죄송해요.
유미 : 별로 안기다렸으니까 괜찮아. 그보다... 여기를 선택한 이유가 토끼풀이라고 들었는데...
후미카 : ...아리스, 뭔가 들고온 것 같은데요.
아리스 : 그러니까, 그게...
아이코 : 아리스, 괜찮아.
아리스 : 네...! 저기요, 이번 유닛트 활동, 정말 수고하셨습니다.
미나미 : 수고했어요.
아리스 : 그리고, 전 제일 나이도 어리고, 여러분께 많은 도움도 받아서, 죄송하게 생각해요.
유미 : 그렇게 생각 안해도 되는데!
아리스 : 그래서 여러분께 사과까지는 아니지만, 선물을 준비했어요. 이거예요...

(아리스는 꽃으로 만든 꽃관과 반지를 꺼냈다...)

후미카 : 이건...
유미 : 토끼풀 꽃으로 만든 반지랑 관이잖아! 굉장하다! 직접 만든 거야?
아리스 : 네. 아, 만드는 방법은 아이코씨에게 배웠어요... 여러분께 선물할게요. 받아주시겠어
            요?
아이코 : 예쁘게 잘 만들었네. 후훗.
미나미 : 고마워, 아리스. 우리도 아리스에게 즐거운 추억을 선물한 거라면 좋겠는데.
유미 : 멋지다... 아리스, 고마워! 소중히 간직할게!
아리스 : 후미카씨도... 그, 받아주실래요?
후미카 : ......
아리스 : 후미카씨?
후미카 : ...사람은, 놀라고 기쁠 때는 말을 잃는다는 걸 지금 알았습니다. 무슨 말로 전해야
            닿을지 모르겠지만... 기뻐요. 고마워요, 아리스.
아리스 : ...여러분이 기뻐해줘서 다행이에요. 에헤헤.
미나미 : 후후후. 자, 그럼 뒷풀이를 시작해 볼까. 아이코, 차 나눠주지 않을래?
아이코 : 네.
유미 : 난 요리를 가져왔으니까, 펼쳐둘게.
후미카 : 그럼 도와드릴게요. 사람 수 만큼 나누면 되는 거죠?
아리스 : 앗, 딸기 디저트도 있어요. 에헤헷.

(5명의 화기애애한 뒷풀이는 날이 저물 때까지 계속되었다...)



프로듀서 : 어라? 내건?

역시 상식인 포지션들만 모이니, 고통받는 사람 없이 훈훈하게 마무리 되는군요.

(Tulip 스토리를 펼쳐본다)





이벤트 결과는 아슬아슬하게 in 2만!

그래도 좀 여유 있게 들어갈 줄 알았는데, 20001위와 포인트차는 200점도 채 안나는 근소치.

마셔댄 드링크가 헛되지 않아서 다행이었습니다.




그리고 소리소문 없이 들어온 250일 연속 로그인 보상.



아무래도 좋은 얘기로, 이벤트 기간에는 도전해보지 못했던

발큐리아 마스터는 아라키 선생님의 힘으로 클리어 했습니다.

무적 카드 만세!



덧글

  • 시크릿트릭 2016/05/09 19:43 # 답글

    아리후미는 역시 최고!!
    그리고 아리스가 유닛의 막내라서 그런지 너무 귀엽게 표현된 커뮤였습니다!!
  • 시크릿트릭 2016/05/09 19:45 # 답글

    그리고 그루브 이벤트 결과!
    시간 투작해 노력해서 달린만큼 2000위 안에 들었습니다!
    63658pt로 1331위!!! (>_<)//
    http://cfile24.uf.tistory.com/image/22181A4C57302A501B704F
  • 핑쳌슼P 2016/05/09 20:39 # 답글

    P의 영압이(프로듀서는 나나의 무대에 갔습니다.)
  • 붉은교룡 2016/05/09 20:56 # 삭제 답글

    아베나나때 이후로 두번째로 10만등 밖으로 밀려났네요
    최근 가볍게해도 10만 들어가다보니 너무 안일했나봅니다.
  • SAngel 2016/05/09 21:25 #

    그냥 이번 이벤트가 정신이 나갔을 뿐입니다. =_=
  • 소시민A군 2016/05/09 21:28 # 답글

    자기 입으로 쿨하다고 말하는 건 그리 쿨하지 않다는 걸 아직 모르는 쿨 타치바나양.
  • 호죠카렌 2016/05/09 23:41 # 삭제 답글

    DC @갤에서는 가까스로 in N위 에 성공했을 때 '주차했다' 라고 표현하더라구요ㅋㅋㅋ

    칼각으로 주차하셨네요
  • 나그네 2016/05/10 01:31 # 삭제

    인벤에서는 이벤트 끝나기 전에 달리는걸 그만두는걸 주차했다고 하는데 좀 활용이 다른가보군요.
  • M 2016/05/10 13:33 # 삭제 답글

    전 400 포인트 정도 적게 모아서 2만1천위정도에 들었습니다.
    정말이지 울고 싶어요.. OTL 왜 그때 잠든건지..
    이번 이벤트는 전 구간에서 상향평준화가 심했던 것 같습니다...
    스태드리나 재화 주기 시작한게 바쁠 때는 오히려 원망스럽더군요.
댓글 입력 영역



링크


현재 거주지


하라 유미의☆heavenly cafe☆


긴급 연락용 트위터계정